사는 이야기Profile

김영진
2018-11-25
조회수 541

 3주차에 진입합니다. 

그동안 오래된 미래에 희망을 담기도 했고,

눈에는 별빛이, 입엔 감동적인 말이 자리잡았습니다.


설렘가득한 이 곳에서의 매 순간이 아깝곤 합니다.


이 설레는 감정 그대로 담아 

다음의 내가 망설이지 않게

차근차근 한걸음씩 차례대로

이왕하는 거 제대로 해야겠어요!

9 3
괜찮아마을

운영 및 기획 공장공장

상호 주식회사 공장공장

전남 목포시 노적봉길 21-1

대표이사 홍동우 박명호

개인정보책임자 박명호

문의 tour@dwvil.com

전화 061-801-8008

팩스 061-243-1011

사업자등록번호 106-86-10024

통신판매업신고

제2018-전남목포-0030호

호스팅 공장공장

사업자정보확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2020 괜찮아마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