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 이야기2019년 11월 27일 안녕

2019-11-27
조회수 1255

짧은 6주가 끝났다.

다시 일상으로 돌아와 서서 뒤돌아 생각해본다.

일기를 써 놓았으면 좋았을텐데......

벌써 아주 오래된일 같다.

그냥 재밌었으면 해서 시작했는데, 

돌아보면 따뜻했고, 즐거웠고, 공감했고, 슬펐다.

그런 생각들을 하니 벌써부터 그립다.

망각의 동물이라 많은게 잊혀져서 희미해지면, 

아마 모두 다 따뜻했었다는 좋은 마음만 남지 않을까.

되게 이상했지만 즐거운 추억들을 많이 만들어준 친구들에게 고맙고 미안해졌다. 

남은 사람도 떠난 사람도 행복했으면......

그래서 오늘이 가기전에 일기를 남긴다.


인천에서 봐요, 서울에서도 보고, 목포에서도 봅시다.

안녕 하고 또 만나요.

10 0

상호  주식회사 괜찮아마을목포

대표자  홍동우

연락처  010-9342-3570

사업자등록번호  210-87-02076

문의  go@dwvil.com

통신판매신고번호  제2018-전남목포-0030호

소재지  전라남도 목포시 해안로229번길 13, 뚝딱뚝딱

호스팅  공장공장

상호 주식회사 괜찮아마을목포 | 대표자 홍동우

소재지 전남 목포시 해안로229번길 13, 뚝딱뚝딱 2층

호스팅 공장공장 | 사업자등록번호 210-87-02076

통신판매신고번호 제2018-전남목포-0030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