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드는 이야기2018년 11월 19일 월요일

키모
2018-11-20
조회수 228


처음에는 하나부터 열까지 했다면 지금은 좋은 사람들과 역할을 나눠서 괜찮아마을을 함께 만들고 있어요.

잘 보이지 않지만 조금씩 더 볼 자리가 많을 거니까 때마다 시간 같이 보내요 :-)


다 내어줄 마음으로 만들었는데, 마음처럼 사람들이 모여서 같이 지내고 있으니 요즘 행복하네요 ㅎㅎㅎ

12 4
흔들 흔들 몽글대는 우리의 마음 으헤헷
저때 한 번 찍어보고 싶었다고 말하시는 상황이 너무 재밌었어요 키키
이거 팬미팅샷 너무귀여워요 ㅠㅠ
ㅋㅋㅋㅋㅋ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우리의 공장장님!! ㅋㅋㅋㅋ